한화그룹 분산탄 사업 물적분할에 숨은 내막

(주)한화 사업구조 재편 3세 승계 위한 ‘분리작업’ 시선…한화 “글로벌 기준에 대한 불확실성 해소”

[제1474호] 2020.08.06 18:44

  • 페이스북
  • 트위터
  • 카카오스토리
  • |
  • 인쇄하기

경제 기사 더보기

신한은행
띠별운세 별자리운세