기획 시리즈

일요칼럼

  • [일요칼럼] 조국 부활의 힘

    [일요신문] 조국이 달라졌다. 몇 년 만에 정치무대에 오른 그는 더 이상 관념적인 학자가 아니었다. 말 한마디 한마디에 힘이 붙었고, 무엇보다도 두려움이 없었다. 직관의 힘이 똑똑히 보인다. 묘하다. 그를 그렇게 키운 팔 할이 윤석열 대통령이고, 윤 대통령을 키운 팔 할이 문재인 전 대통령이니, 이 기묘한 운명의 장난을 어떻게 설명할 수 있을까.관념의 옷을...

  • [일요칼럼] 대통령이 참패의 충격을 극복하는 방법

    [일요신문] 여당 참패, 야당 압승! 이번 총선 결과를 간단히 표현하자면 이렇다. 이번 총선 결과가 이렇게 나오게 된 이유 중 하나는 윤석열 대통령이 긍정적 이미지를 창출하는 데 실패한 것이라고 생각한다. 정치인 이미지는 하루아침에 형성되는 것이 아니다. 상당한 시간 동안 누적된, 특정 정치인의 ‘인상’과 ‘느낌’의 결과물이다. 이렇게 형성된 이미지를 바꾸...

  • [일요칼럼] 광해, 왕이 된 남자

    [일요신문] 열 손가락 깨물어 안 아픈 손가락이 없다. 영화 제작자에겐 자신이 만든 영화 중에 어느 것 하나 더 소중하고 덜 소중한 것이 없다. 그럼에도 나에겐 ‘광해, 왕이 된 남자’는 남다르게 느껴지는 작품이다.‘광해, 왕이 된 남자’를 제작하고자 결정한 이면에 정치적인 이유는 하나도 없었다. ‘광해, 왕이 된 남자’가 주는 메시지는 진영 논리가 아니다...

  • [일요칼럼] 의사들 주장 본질은 무엇일까

    [일요신문] 건강하던 어머니가 갑자기 아팠다. 노인들을 받는 집 근처 병원에 입원시켰다. 이틀 후였다. 담당 의사가 나를 부르더니 신장이 급격히 나빠지고 있다며 큰 병원으로 가라고 했다. 그 병원에는 노인담당 의사가 한 명뿐이라고 했다. 나는 그냥 치료받겠다고 했다. 의사는 벌컥 화를 내며 나가 달라고 했다.어머니를 모시고 대형병원 응급실로 갔다. 응급실은...

더보기

일요캠페인

꼭 지켜야 할 우리 유산 [92] 국가무형문화재 ‘윤도장’ [일요신문] 예로부터 우리 선조들은 풍수지리에 의거해 묏자리나 집터를 잡곤 했다. 지형이나 방위의 좋고 나쁨...

꼭 지켜야 할 우리 유산 [91] 국가무형문화재 ‘단청장’ [일요신문] 단청(丹靑)은 청색·적색·황색·백색·흑색 등 다섯 가지 색을 기본으로 하여 궁궐·사찰·사원 등에...

꼭 지켜야 할 우리 유산 [90] 국가무형문화재 ‘안동차전놀이’ [일요신문] 경상북도 안동 지역에는 오래전부터 전승되어 온 격렬한 모의전투 놀이가 있다. 매년 정월 대보름을...

꼭 지켜야 할 우리 유산 [89] 국가무형문화재 ‘태평무’ 태평무는 바닥에 발이 붙어 있지 않는다고 표현될 정도로 발동작이 화려하다. 사진=국립무형유산원 제공[일요신문...

꼭 지켜야 할 우리 유산 [88] 국가무형문화재 ‘누비장’ [일요신문] 누군가는 “조선시대의 패딩”이라 부르기도 하고, 또 오래전 누군가는 “규방 예술의 극치”라고 평...

꼭 지켜야 할 우리 유산 [87] 국가무형문화재 ‘대금정악’ [일요신문] 오래전 신라는 ‘피리의 나라’였다. ‘삼국유사’ ‘삼국사기’ 등을 통해 전해지는 ‘만파식적’ 설...

더보기
  • 이번주 나의 운세? - 4월 22일~4월 28일

    36년생 뾰족한 물건, 날카로운 물건 때문에 다치지 않도록 조심하셔야. 48년생 관공서, 은행에서 처리할 일이 있다면 목요일 이전 주 초반에 마무리 짓자. 60년생 잘해봤자 본전인 일에는 처음부터 손대지 않는 것이 현명. 72년생 금전 운 나쁘지 않고 문서 운도 좋다. 계약, 거래에 유리한 때. 84년생 지금까지 해오던 일에서 벗어나 새로운 분야에 관심 가...

  • 이번주 나의 별자리운세? - 4월 22일~4월 28일

    물병자리 (1.20~2.18생) - 매너리즘에서 벗어나 도약할 수 있는 시기다.새로운 목표를 찾거나 하고 싶은 일이 생길지도 모른다.또 환경이 바뀌는 암시도 있다.호기심이 발동하는 쪽으로 움직여볼 것.기존과 다른 방향일수록 행운의 크기가 커진다.연애운은 어딜 가나 당신의 존재감이 빛을 발하겠다.주변에서 시샘과 질투가 일 정도다.행운의 숫자15, 37, 40...

지면 보기

제1667호

발행일 : 2024년 4월 31일

제1666호

발행일 : 2024년 4월 24일

제1665호

발행일 : 2024년 4월 17일

제1664호

발행일 : 2024년 4월 10일

제1663호

발행일 : 2024년 4월 3일

제1662호

발행일 : 2024년 3월 27일

제1661호

발행일 : 2024년 3월 20일

제1660호

발행일 : 2024년 3월 13일

제1659호

발행일 : 2024년 3월 6일

제1658호

발행일 : 2024년 2월 28일