사수-부사수 ‘빅 마우스’ 분업…북한 외교 카운터파트 재정립 안팎

대남 김여정-장금철, 대미 최선희-권정근…“어떤 일 일어날지 몰라” 김여정 대미 외교 지원 눈길

[제1470호] 2020.07.10 16:37

  • 페이스북
  • 트위터
  • 카카오스토리
  • |
  • 인쇄하기

정치 기사 더보기

띠별운세 별자리운세