SK이노 “LG화학의 증거인멸 주장은 거짓”…LG화학 “대응 가치 못 느껴”

LG화학, SK이노 측이 2019년 7월 이후 관련 문서 삭제 주장…SK이노 “정상 보존 확인”

온라인 기사 2020.09.22 16:48

  • 페이스북
  • 트위터
  • 카카오스토리
  • |
  • 인쇄하기

경제 기사 더보기

IBK기업은행
단국대학교
신한은행
미래에셋대우
띠별운세 별자리운세